'최민환♥' 율희, 쌍둥이 100일 사진 공개…'고무신맘'의 씩씩한 육아기


[조이뉴스24 정명화 기자]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의 아내이자 걸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쌍둥이 딸들의 100일 기념 사진을 공개했다.

율희는 지난 22일 자신의 SNS에 "우리 아가들 100일 맞이 드레스 한복♥"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쌍둥이 아윤, 아린 자매는 화이트 드레스 한복을 입고 새근새근 잠을 자고 있다. 오동포동한 볼과 뽀얀 피부가 보는 이로 하여금 엄마미소를 짓게 한다.

[사진=율희 인스타그램]

쌍둥이의 사진과 함께 율희는 자신의 셀프 동영상을 게재하기도 했다. 금발의 헤어스타일과 화사한 메이크업을 한 율희는 다둥이 엄마임에도 걸그룹 활동 당시와 변함없는 미모를 과시하고 있다.

한편 율희는 지난 2018년 최민환과 결혼해 그해 6월 첫째 아들을 출산한 데 이어 지난 2월에는 딸 쌍둥이를 얻었다. 최민환은 현재 군복무 중으로, 홀로 아이들을 육아하고 있는 율희의 씩씩한 모습이 감동을 준다.

조이뉴스24 정명화기자 some@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