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청춘' 윤기원, 새친구로 등장 "부산서 혼자 오토바이 타고 왔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윤기원이 새친구로 등장했다.

30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는 배우 윤기원이 새친구로 합류했다.

그는 아무도 마중을 나가지 않은 상태에서 오토바이를 타고 왔고, 오면서 계속해서 혼자 중국말을 해 웃음을 유발했다.

불타는청춘 [SBS 캡처]

윤기원은 청춘들이 점심을 먹고 있는 현장에 혼자 등장했고, 청춘들은 제작진들이 "새 친구님 오셨다"고 하자 그제야 놀라며 헬맷을 쓰고 있는 윤기원을 돌아봤다.

윤기원에 대한 힌트가 나가자 최성국은 알아차리며 "누군지 알겠다. 내가 소개하겠다"고 앞으로 나섰다. 그는 "SBS 공채 탤런트 출신 윤기원씨다"고 소개했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아이패드·에어팟 프로 스벅커피까지 쏟아지는 선물 '달빛라이브'에서 만나요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