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경수진 "윤시윤, 드라마 찍으면서 팬됐다"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배우 경수진이 라디오를 통해 입담을 뽐냈다.

경수진은 7일 방송된 SBS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배우 윤시윤과 함께 출연했다.

배우 윤시윤(왼쪽)과 경수진이 7일 방송된 SBS라디오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했다. [사진=SBS]

경수진은 오는 11일부터 OCN을 통해 방송되는 드라마 '트레인'에서 윤시윤과 호흡을 맞췄다.

경수진은 "윤시윤 씨가 촬영장에서 분위기 메이커 역할을 한다"며 "귀여우면서도 진지한 면이 있다. 배우로서 배울 점이 참 많다"고 말했다.

경수진은 또 "드라마 홍보 때문이 아니라 윤시윤 씨와 함께 작품을 하면서 진심으로 팬이 됐다"고 파트너를 치켜세웠다.

조이뉴스24 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