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시즌 최종전 평점 6.5…토트넘 유로파행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손흥민(28)의 소속팀 토트넘이 목표를 이뤘다. 토트넘은 2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있는 셀허스트 파크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8라운드 최종전 크리스탈 팰리스와 원정 경기에서 1-1로 비겼다.

토트넘은 리그 6위를 확정하며 2020-2021시즌 우럽축구연맹(UEFA) 주최 유로파리그 본선 진출 자격을 얻었다.

손흥민은 이날 선발 출전했다. 그러나 빈손에 그쳤다. 공격포인트를 올리지 못했고 11골 10도움(EPL 기준)으로 올 시즌을 마쳤다.

손흥민이 27일(한국시간) 열린 2019-2020시즌 EPL 38라운드 크리스탈 팰리스와 원정 경기에서 선발 출전했다. 그는 후반 35분 교체돼 경기를 먼저 마쳤다. 토트넘은 크리스탈 팰리스와 1-1로 비겼다. 리그 6위를 확정하고 2020-2021시즌 유로파리그 출전권을 획득했다. [사진=뉴시스]

그는 이날 토트넘 공격수 중 가장 낮은 평점을 받았다. 개인 기록면에서는 유종의 미를 거두지 못한 셈이다.

이날 경기가 끝난 뒤 유럽축구 전문 통계사이트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6.5점을 줬다.

해리 케인, 루카스 모우라, 지오바니 로셀소에 비해 낮은 평점이었다. 또한 팀 내에서는 골키퍼 위고 요리스 다음으로 낮은 평점을 받았다.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