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저우 헝다 박지수, 시즌 첫 경기서 풀타임 맹활약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중국 슈퍼리그 광저우 헝다에서 뛰고 있는 국가대표 수비수 박지수(26)가 시즌 첫 경기에서 인상적인 플레이를 선보였다.

박지수는 지난달 30일 중국 다롄 진저우 스타디움에서 열린 CSL 그룹A 광저우 부리와의 리그 2라운드 경기에서 90분 풀타임을 소화했다.

중국 슈퍼리그 광저우 헝다에서 뛰고 있는 국가대표 수비수 박지수(26) [사진=광저우 헝다 구단 제공]

박지수는 이날 패스 성공률 91%(61/75), 클리어링 1회, 슛 차단 3회, 인터셉트 1회 등 좋은 컨디션을 과시했다.

특히 후방에서 시도한 롱패스 14개 중 11개가 최전방으로 정확히 연결되며 특유의 빌등업 능력을 보여줬다.

지난 1라운드에서 경미한 부상으로 결정했던 박지수는 몸 상태가 완벽히 회복됐음을 알리며 올 시즌 활약을 예고했다.

한편 광저우 헝다는 파울리뉴, 탈리스카, 엘케손, 고준익, 웨이시하오의 연속골을 앞세워 광저우 부리를 5-0으로 꺾었다.

조이뉴스24 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