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뭐하니' 비 "김태희, 광고서 '깡' 패러디…법적 절차 고민" 웃음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가수 비가 '깡' 패러디로 CF를 촬영한 아내 김태희를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싹쓰리 유두래곤(유재석), 린다G(이효리), 비룡(비, 정지훈)의 '쇼! 음악중심' 데뷔 무대가 방송됐다.

이날 대기실에서 리허설을 준비하던 비는 아내 김태희의 아이스크림 CF 콘셉트에 불만을 토로했다.

'놀면 뭐하니' [MBC]

이효리는 "최근에 태희 씨가 CF를 찍었냐"라며 물었고, 비는 "'깡' 뮤직비디오를 패러디 했더라"라며 이야기를 꺼냈다.

비는 "법적 절차 밟을까 말까 고민 중이다"라며 털어놨고, 이효리는 "와이프가 한 걸 무슨 법접 조치를 하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비는 "와이프한테 한다는 게 아니다"라며 "이야기도 없이 그런 콘셉트로 한 거다. 우리 와이프는 그걸 눈치도 못 채고 바보같이 했다"라며 답답함을 토로했다. 이에 이효리와 유재석은 "바보같이라고 했냐"라며 꼬투리를 잡으며 막내의 실수에 즐거워했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