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스트레이키즈, 9월 초고속 컴백 확정…'신메뉴' 기세 잇는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스트레이키즈가 9월 초고속 컴백한다.

복수의 가요관계자에 따르면 스트레이키즈(방찬 리노 창빈 현진 한 필릭스 승민 아이엔)는 9월 컴백을 목표로 신보 작업 준비에 돌입했다.

스트레이키즈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이번 앨범은 지난 6월 발표한 첫번째 정규앨범 'GO生'의 리패키지 앨범 형식으로 발매된다. 이로써 스트레이키즈는 약 3개월 만에 초고속 컴백을 알리며 또 다시 대중을 찾는다.

2018년 데뷔한 JYP엔터테인먼트 보이그룹 스트레이키즈는 데뷔 후 꾸준한 성장을 거듭하며 국내외 팬덤을 넓혔다.

특히 지난 6월 발표한 타이틀곡 '신메뉴'는 강렬한 음악과 퍼포먼스로 '마라맛 음악', '마라맛 장르 개척자'라는 평을 받으며 국내 화제몰이에도 성공했다.

'신메뉴'가 수록된 첫 정규앨범 'GO生'의 경우, 초동(발매일 기준 일주일 음반판매량) 12만장 돌파 자체 신기록 경신, 일본 타워레코드 일간 세일즈 차트 1~3위,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6위,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6위에 오르는 등 데뷔 이후 최고 성적을 기록했다.

또한 '신메뉴' 뮤직비디오는 발매 두 달도 되지 않아 유튜브 조회수 8천만뷰를 돌파하며 국내외 뜨거운 반응을 입증했다.

이렇듯 전곡 작사, 작곡을 통해 자신만의 음악색을 구축하며 성장한 스트레이키즈가 9월 초고속 컴백을 통해 어떤 음악을 선보이게 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조이뉴스24 정지원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