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해외 자산유동화증권 발행 '5억 달러 규모'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KB국민카드는 미화 5억 달러(원화 약 6000억원) 규모의 해외 자산유동화증권(ABS)을 발행했다고 13일 밝혔다.

발행된 해외 ABS는 신용카드 매출채권을 기초자산으로 발행됐으며 글로벌 은행 'MUFG'와 '싱가포르개발은행(DBS)'이 공동 투자자로 참여했다. 또한 국제신용평가회사인 '피치(Fitch)'로부터 최고 등급인 'AAA'로 평가받았다.

여기에 이종 통화간 원금과 이자 지급을 교환하는 '통화이자율스와프(CRS)'를 통해 환율과 이자율 변동에 따른 리스크 요소를 사전에 제거했다.

이번 해외 ABS 발행으로 조달한 자금은 기존 차입금 상환과 운영 자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tam@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