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16년]유재석, 올 최고 예능인 1위…슬기로운 '국민MC'


[2020엔터 설문조사]⑪ 박나래·이효리 우먼파워…이수근·강호동 '베테랑 활약'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고품격 엔터테인먼트 경제지 조이뉴스24가 창간 16주년을 맞아 10월5일부터 16일까지 2020년을 빛낸 드라마, 영화, 배우, 가수, 예능프로그램 등을 묻는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설문에는 엔터테인먼트사·방송사 재직자, 영화 및 방송 콘텐츠 제작자, 연예부 기자 등 업계 종사자 200여명이 참여했다. 조사 결과는 과연 어떻게 나왔을까? 부문별로 소개한다. [편집자주]

2020년은 그 어느 때보다 웃음과 위로가 필요했던 한 해였다. 수많은 예능인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지친 국민들에게 유쾌한 웃음을 선사하고, '집콕' 시청자들과 소통했다. 유재석은 빠르게 변화하는 예능의 흐름 속 진화하는 '국민MC'로, 박나래와 이수근, 강호동 등은 '다작'을 하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유재석이 지난해 'SBS 연예대상'에서 대상 수상소감을 전하고 있다. [사진=SBS]

◆ 유재석 전성기는 계속 된다

'국민MC' 유재석이 '2020 최고의 예능인' 부문에서 총 139표를 얻어 압도적인 수치로 1위에 올랐다. 그만큼 유재석의 활약은 대단했다.

유재석은 MBC '놀면뭐하니'로 국민MC의 저력을 발휘했다. 지난해 트로트 신인 가수 '유산슬'로 부캐의 문을 연 유재석은 올해 라면 요리사 '라섹'·하프 연주자 '유르페우스', 혼성댄스그룹 싹쓰리 '유두래곤'과 환불원정대 '지미유' 등을 잇달아 선보이며 다양한 부캐로 시청자와 소통하고 있다. 유재석이라는 본캐를 벗은 그는 파격적인 도전을 해왔고, 부캐에 걸맞는 개성만점 매력으로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올해 예능계를 휩쓴 '부캐' 트렌드를 선도한 장본인이기도 하다.

유재석은 '무한도전'을 함께 했던 김태호 PD와 '놀면 뭐하니'를 MBC 간판 프로그램으로 이끌었고, 다시 한 번 토요일을 장악했다. 다인 체제였던 '무한도전'과 비교해 '놀면 뭐하니'는 유재석의 의존도가 더 컸고 더 많은 역할을 요구했다. 유재석은 영리하게 출연자들을 활용했고 캐릭터를 부여했다. 이효리와 비, 엄정화, 제시, 화사 등 출연자들과 최고의 케미를 선보였고, 이들의 매력을 이끌어내며 제2의 전성기를 선물하기도 했다.

유재석은 '놀면뭐하니' 뿐만 아니라 '유퀴즈온더블럭' '식스센스' '런닝맨'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도 활약했다.

'놀면뭐하니'에서 싹쓰리로 활약한 유재석과 이효리, 비 [사진=MBC]

tvN '유퀴즈온더블럭'에서는 유재석의 유려한 진행이 돋보인다. 일반인 출연자들의 이야기를 통해 공감대를 형성하고, 친근하고 따뜻한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토크쇼의 위기 속 자극적이고 수위 높은 토크가 일반화 된 가운데 유재석은 '선을 지키는' 품격으로 명MC의 면모를 입증했다.

또 신규 예능 '식스센스'에서는 여성 연예인들과 함께 하며 신박한 케미를 자랑했다. 유재석이 '센 언니'들의 거침 없는 막말에 당황하거나 홀대 받는 캐릭터로 웃음을 선사하고, 이들이 마음껏 놀 수 있게 받쳐주는 역할을 담당하면서 프로그램의 인기를 이끌었다.

◆ 박나래·이효리 우먼파워…이수근·강호동 '베테랑 예능감'

박나래와 이효리, 이수근, 강호동이 '2020 올해의 예능인' 순위에 올랐다. [사진=각 방송사, 조이뉴스24 포토DB]

개그우먼 박나래는 16표를 얻어 2위에 올랐다. 지난해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하며 기분 좋은 한 해를 마무리 했던 박나래는 올해도 '대상 슬럼프' 없이 대세다운 활약을 이어갔다.

박나래는 MBC '구해줘 홈즈'와 tvN '코미디 빅리그',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 '신박한 정리',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JTBC '갬성캠핑' 등 다수의 프로그램에서 뜨겁게 활약했다.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중심을 잡으며 얼간이들과 새로운 무지개 회원들의 찰떡 케미스트리를 책임지고 있으며, '갬성캠핑' 등 신규 예능프로그램이 안정적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사실상 '리더'의 역할을 하고 있다. 재치있는 입담과 순발력, 망가짐을 두려워하지 않는 몸개그와 코미디에 대한 애정, 여기에 안정적인 진행실력까지, 애정할 수 밖에 없는 예능인이다.

이효리와 이수근은 각각 9표를 얻어 공동 3위에 올랐다.

이효리는 예능인보다 더 뛰어난 예능 활약을 펼쳤다. '놀면뭐하니'에서 싹쓰리 '린다G'와 환불원정대 '천옥'의 부캐를 입은 그는 예능이면 예능, 노래면 노래 등을 모두 완벽하게 소화하며 대체불가한 매력을 선사했다.

또 혼성그룹 싹쓰리와 여성그룹 환불원정대에서 화끈한 리더십을 발휘하고, 적재적소에 녹아드는 역할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효리는 또한 카카오TV 예능프로그램 '페이스아이디' 첫 주자로도 나서 리얼한 일상을 공개, 친근한 스타로서 시청자들과 소통했다.

이수근은 다작을 하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이수근은 나영석 사단의 '신서유기' '나홀로 이식당'를 이끌며 활약, 부침 없는 예능감을 자랑하고 있다. 이수근은 강호동과 함께 '신서유기' 전 시즌을 관통하며 프로그램의 중심축 역할을 하고 있고, 단독 예능인 '나홀로 이식당'에서는 일당백 역할을 해냈다.

또 '아는형님' '도시어부' '서울엔 우리집이 없다' 등에 출연하며 물오른 예능감을 자랑하고 있다. 편안하면서도 유쾌한 분위기를 만들고, 깨알 같은 멘트를 던지고, 순발력 넘치는 유머가 돋보이는 베테랑 예능인이다.

강호동은 7표로 5위를 차지했다. '아는 형님'과 매 시즌 화제성을 경신 중인 tvN '신서유기' 등에서 '국민MC'의 건재함을 드러내고 있다. 멤버들을 아우르는 '맏형님'다운 리더십은 물론 기존 관계를 비트는 콩트로 큰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이 외에도 '아이콘택트' '보이스퀸' 등 다채로운 콘셉트 프로그램에 출연, 뛰어난 공감 능력과 특유의 에너제틱한 진행으로 꾸준한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이밖에도 '놀면 뭐하니'에서 활약을 펼친 제시와 김종민, 다작 예능 중인 전현무, 신동엽, 김성주, 김민경, 싹쓰리, 양세형, 고은아, 홍현희, 광희, 조세호 등 답변도 나왔다. 비예능인인 박세리와 백종원, 임영웅 등도 이름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