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몬스타엑스, 완전체로 '전참시' 출격…매니저와 일상 공개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가 '전참시'에 뜬다.

16일 조이뉴스24 취재 결과, 몬스타엑스는 최근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촬영을 마쳤다. 또 셔누는 지난주 진행된 스튜디오 녹화에도 참여했다.

몬스타엑스가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한다.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앞서 형원은 멤버들과 함께 출연하고 싶은 예능 프로그램으로 '전참시'를 꼽은 바 있다. 그는 "평소에 제가 재미있게 보고 있는 방송이기도 하고, 팬분들과 많은 걸 공유하려고 하지만 아직 보여드리지 못한 모습이 많다"며 무대 아래에서도 매력부자인 몬스타엑스를 자랑했다.

형원의 바람대로 몬스타엑스 멤버들은 매니저와의 일상을 최초 공개하며 시청자들에게 더욱 친근하면서도 색다른 매력을 전할 것으로 기대된다.

몬스타엑스는 최근 세 번째 정규앨범 'FATAL LOVE(페이탈 러브)'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러브 킬라'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형원, 주헌, 아이엠은 이번 앨범에 직접 프로듀싱한 곡을 수록하면서 음악적으로 한층 성장한 면모를 담았다. 타이틀곡 '러브 킬라'는 기존의 강렬함과 유니크한 스타일의 변화를 동시에 느낄 수 있는 곡으로, 모든 걸 다 던져 쟁취하고 싶은 사랑의 유혹을 다크한 사운드와 감성적인 멜로디에 조화롭게 녹여 전달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