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식 마친 손흥민, 풀럼전 선발출전…3G 연속골 도전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의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29)을 앞세워 리그 상위권 도약을 노린다.

토트넘은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0-2021 EPL 풀럼과의 홈 경기에 나설 선발 라인업을 발표했다.

EPL 토트넘에서 뛰고 있는 손흥민이 14일(한국시간) 열린 2020-2021시즌 16라운드 풀럼과의 홈 경기에 선발출전한다. [사진=뉴시스]

조세 무리뉴 토트넘 감독은 손흥민과 해리 케인(28, 잉글랜드)을 최전방에 배치했다. 두 사람은 지난 11일 마린 FC와의 2020-2021 FA컵 64강전에서 휴식을 취하며 컨디션을 조절했다.

손흥민의 경우 지난 2일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리그 경기, 6일 브렌트포드와의 카라바오컵 준결승전에 이어 3경기 연속골에 도전한다.

토트넘은 이 경기 전까지 리그 8승 5무 3패, 승점 29점으로 5위를 기록 중이다. 상위권 도약을 위해서라도 승점 3점이 절실하다.

이날 풀럼을 꺾을 경우 3위 레스터 시티(승점 32)를 제치고 단독 3위로 도약이 가능한 상황이다.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gsoo@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