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키런: 킹덤, 출시 24시간만에 애플 앱스토어 게임 매출 2위


[조이뉴스24 이다예 인턴 기자] 신작 '쿠키런: 킹덤'이 초반 흥행에 성공했다.

데브시스터즈(공동대표 이지훈, 김종흔)가 지난 21일 오전 11시 출시한 쿠키런: 킹덤이 12시간여만에 국내 애플 앱스토어 게임 매출 2위를 기록했다. 인기 순위의 경우 앞서 진행된 사전 다운로드만으로 1위에 올랐다. 구글 플레이 순위는 아직 집계되지 않았다.

쿠키런 킹덤 [사진=데브시스터즈]

국내뿐 아니라 해외 반응도 상당하다. 특히 쿠키런 IP가 강세를 보이는 아시아 지역에서 도드라졌다. 22일 오전 기준 태국 1위, 대만 3위, 홍콩 3위, 일본 24위를 기록하며 순항 중이다.

쿠키런: 킹덤은 쿠키 캐릭터를 수집해 전투마다 전략적으로 조합하는 재미와 쿠키들의 서사를 따라 진행되는 전투, 다양한 테마의 건물들로 나만의 왕국을 꾸미는 즐거움을 갖춘 게임이다.

한편 데브시스터즈는 쿠키런: 킹덤 애플 앱스토어 인기 및 매출 순위 석권을 기념해 게임 이용자 전원에게 크리스탈 1천개를 지급한다.

조이뉴스24 이다예 인턴기자 janaba@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