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주원, 키 185cm 비결 공개 "단번에 20cm 자라"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배우 주원이 '아는 형님'에서 키 크는 비결을 밝힌다.

23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뮤지컬 '고스트'에서 명품 연기를 펼치고 있는 주원, 아이비, 박준면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아는형님' 주원이 키 크는 비결을 공개했다. [사진=JTBC]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 세 사람은 뛰어난 노래 실력을 선보이며 반가운 인사를 전했다. 세 사람의 무대에 촬영장은 순식간에 대극장 1열로 변했다는 후문. 이어 전학생들의 특별한 이력이 공개되며 형님들을 크게 놀라게 했다.

또 세 사람은 화려한 노래 실력만큼이나 뛰어난 입담을 뽐냈다. 특히 주원은 부모님이 큰 키가 아님에도 185cm까지 클 수 있었던 비결을 밝혔다. 주원은 "중학교 입학 당시, 남녀 통틀어 키 순서 2번이었다. 하지만 어떠한 행동으로 단번에 20cm가 자랐다"라고 전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에 이수근은 주원의 말을 듣자마자 "TV 틀어! 태준아!"라며 아들 이름을 부르짖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주원은 2교시 코너에도 흥과 끼를 마음껏 발산했다. 특히 예능 프로그램에서 좀처럼 보기 힘들었던 춤 실력을 공개해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