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새롬, '그알' 겨냥 "그게 중요한 게 아니다" 실언…"경솔했다" 사과


김새롬

[조이뉴스24 정명화 기자] 방송인 김새롬이 '정인이 사건'을 다루고 있는 '그것이 알고싶다'를 겨냥한 자신의 실언애 대해 비난이 쏟아지자 직접 사과글을 올리며 진화에 나섰다.

24일 김새롬은 자신의 SNS에 "방금 전 마친 생방송 진행 중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하여 반성하는 마음에 글을 남깁니다"라며 "오늘의 주제가 저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고 또 몰랐더라도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제 자신에게도 많은 실망을 했습니다"라고 고개를 숙였다.

이어 김새롬은 "여러분의 댓글을 읽으며 많은 것을 통감하고 있습니다"라며 "질타와 댓글을 새기며 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김새롬은 23일 '그것이 알고싶다' 방송 시간대에 홈쇼핑 방송에 출연했다. 이 방송에서 김새롬은 "'그것이 알고싶다' 끝났나? 지금 그게 중요한 게 아니다"라며 홈쇼핑 제품을 사는 거이 중요하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홈쇼핑 호스트로서 제품을 홍보하기 위해 생각없이 한 발언일 수도 있지만 적절하지 않은 표현을 했다는 비난이 쏟아졌다. 이날 '그것이 알고싶다'는 국민적인 공분을 사고 있는 입양아 학대 사망 사건인 '정인이 사건' 후속 내용을 방송했다.

다음은 김새롬 사과문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김새롬입니다.

방금 전 마친 생방송 진행 중 타 프로그램에 대한 저의 언급에 대하여 반성하는 마음에 글을 남깁니다. 오늘의 주제가 저 또한 많이 가슴 아파했고 많이 분노했던 사건을 다루고 있었다는 것을 미처 알지 못했고 또 몰랐더라도 프로그램 특성상 늘 중요한 이야기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중하지 못한 발언을 한 제 자신에게도 많은 실망을 했습니다.

여러분이 올려주시는 댓글을 읽으면서도 많은 것을 통감하고 있습니다. 질타와 댓글들 하나하나 되새기며 오늘 저의 경솔한 행동을 반성하겠습니다.

조이뉴스24 정명화 기자 some@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