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스틴 출신' 박시연, '다크홀' 출연…여고생으로 등장(공식)


[조이뉴스24 김지영 기자] 그룹 프리스틴 출신 박시연이 드라마 '다크홀'에 출연한다.

7일 소속사 수연강엔터테인먼트 측은 "박시연이 OCN 새 토일 오리지널 '다크홀' 3부부터 출연한다"라고 밝혔다.

박시연이 '다크홀'에 출연한다. [사진=수연강엔터테인먼트]

다크홀’은 싱크홀에서 나온 검은 연기를 마신 변종 인간들과, 그 사이에 살아남은 자들의 처절한 생존기를 그린 변종 인간 서바이벌 드라마. 박시연은 극 중 무지시의 무지고등학교 여고생으로 출연한다.

박시연이 맡은 여고생은 무지고등학교 학생으로 변종인간들을 피해 사투를 벌이는 역할이다. 생동감 있는 액션과 현실감 있는 여고생을 표현하기 위해 노력했다는 후문이다.

'다크홀'은 영화 '더 폰'을 통해 충격과 반전으로 가득 찬 추격 스릴러의 진수를 보여준 김봉주 감독이 연출을 맡고, '구해줘1', '타인은 지옥이다'로 간담이 서늘한 서스펜스를 선사한 정이도 작가가 집필을 맡는다. OCN '다크홀'은 이날 오후 10시 50분 방송되며, tvN에서도 함께 만날 수 있다.

/김지영 기자(jy100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