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Permission to Dance' 발표…국제수화 퍼포먼스 '울림'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싱글 CD 'Butter' 발매와 동시에 신곡 'Permission to Dance'의 뮤직비디오도 공개했다.

방탄소년단은 9일 오후 1시(이하 한국시간) 하이브(HYBE) 레이블즈 유튜브 채널에 평화롭고 자유로운 분위기의 'Permission to Dance' 뮤직비디오를 올렸다. 뮤직비디오는 첫 장면부터 마지막 장면까지 보는 이들에게 기분 좋은 에너지를 선사하며 전 세계 팬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방탄소년단 '퍼미션 투 댄스' 뮤직비디오 [사진=빅히트뮤직]

'Permission to Dance'는 경쾌하고 신나는 댄스 팝 장르의 곡으로, 중독성 강한 멜로디에 상쾌한 피아노 연주, 스트링 사운드가 더해져 자연스럽게 어깨를 들썩이게 만든다. 방탄소년단은 "We don't need permission to dance(우리가 춤추는 데 허락은 필요 없어)"라는 노랫말 그대로, 힘든 하루를 보낸 모두에게 '춤은 마음 가는 대로, 허락 없이 마음껏 춰도 된다'라고 힘을 북돋운다.

특히, 'Permission to Dance' 뮤직비디오에는 곡이 가진 매력과 울림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앞서 'Butter' 뮤직비디오가 장면별 색감의 대조와 역동적인 퍼포먼스 등으로 방탄소년단의 다채로운 매력을 강조했다면, 이번 'Permission to Dance' 뮤직비디오는 자유분방하면서도 모두가 함께 어우러지는 모습을 통해 행복한 기운을 불어넣는다.

◆모두 함께 자유롭게 춤추는 그날!…'희망' 담은 보라색 풍선

'Permission to Dance' 뮤직비디오는 미래의 어느 날로부터 출발한다. 방탄소년단은 '희망'을 담은 보라색 풍선을 하늘로 날리고, 일상 속에서 풍선을 발견한 사람들은 아무런 제약 없이 자유롭게 춤을 추며 그 순간을 즐긴다.

실내와 야외 공간을 넘나들며 신나게 춤을 추는 방탄소년단의 모습이 교차되면서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만든다. 맑은 하늘과 일곱 멤버의 환한 웃음, 친근함이 돋보이는 안무까지 볼거리가 풍성하다.

또한, 'Permission to Dance' 뮤직비디오는 4K로 제작돼 밝은 색감과 자유분방한 분위기가 더욱 도드라져 보인다.

◆즐겁게 춤추자!…국제수화 활용한 '특별 퍼포먼스'

'Permission to Dance' 뮤직비디오에는 '특별한' 안무가 등장한다. 국제수화를 활용한 퍼포먼스로 '즐겁다', '춤추다', '평화'를 의미하는 동작이 연결된다. 엄지손가락을 펴고 나머지 손가락을 반쯤 구부린 채 몸을 긁는 듯한 동작은 '즐겁다'라는 뜻이고, 한 손바닥을 무대 삼아 다른 손의 두 손가락을 좌우로 움직이는 동작은 '춤을 추다'라는 의미다. 끝으로, 두 손으로 브이(V)를 만드는 동작은 '평화'의 상징이다.

누구나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동작에 긍정적인 메시지가 담긴 '특별 퍼포먼스'는 'Permission to Dance' 뮤직비디오 후반부에 일곱 멤버가 군중과 함께 춤을 추는 장면에서 정점을 찍는다. 모두 함께 밝은 표정으로 춤을 추는 모습에서 활기찬 에너지와 동시에 따뜻한 감동까지 전해진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이날 오후 9시 30분부터 네이버 NOW.와 하이브 레이블즈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신곡 'Permission to Dance' 무대를 공개한다. 오는 14일과 15일에는 미국 NBC 인기 TV 토크쇼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The Tonight Show Starring Jimmy Fallon)에 출연할 예정이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