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코로나19 음성판정, 자가격리는 계속"(전문)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방송인 유재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유재석 소속사 안테나는 24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검사 결과 유재석은 오늘 음성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를 이행하고 있으며 현재 건강상 특이사항은 없다"고 밝혔다.

제56회 백상예술대상 시상식 레드카펫 [사진=백상예술대상 사무국]

앞서 유재석은 지난 23일 출연 중인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의 스태프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

이로 인해 유재석이 출연 중인 tvN '식스센스2', SBS '런닝맨' 촬영은 취소됐다. 하지만 올림픽 시즌 결방 및 기촬영분으로 인해 방송에 지장은 없다.

아래는 유재석 소속사 안테나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유재석 소속사 안테나입니다.

유재석은 지난 23일 출연 중인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의 스태프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습니다.

검사 결과, 유재석은 오늘(24일) '음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유재석은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를 이행하고 있으며, 현재 건강상 특이사항은 없습니다.

당사는 향후 방역당국의 방침에 따라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