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터특징주] "JYP, 스키즈·니쥬 성장 국면…모멘텀 강화"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키움증권은 JYP엔터테인먼트에 대해 하반기 아티스트 모멘텀을 기대하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5만8천원을 유지했다.

이남수 연구원은 24일 "JYP엔터테인먼트는 하반기에도 팬덤 성장과 함께 실적 개선 흐름이 지속될 것"이라 정망했다.

스트레이키즈 단체 이미지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이어 "하반기에는 선주문 93만장을 달성하며 첫 밀리언셀러에 등극할 스트레이키즈, ITZY의 정규 1집, 일본 트와이스, 투피엠, 니쥬의 활동이 예정돼 있다"며 소속 아티스트들의 성장 모멘텀이 가속화될 것이라 내다봤다.

이 연구원은 "국내외에서 IP 지배력을 보유한 K-POP임을 감안할 때 메타버스, 대체불가토큰(NFT) 등 유관산업에 대한 신규 투자는 아티스트 활동과 전략적 시너지 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