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아직 귀화 시험 통과 못했다...학원 다니며 준비중"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강남이 아직 귀화 시험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최근 강남의 개인 유튜브 채널에는 '한국인이 되고 싶었던 강남이가 드디어 100년만에 귀화 결심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강남은 "벌써 한국에 온 지 십몇 년 됐을 것"이라며 "힙합 아이돌 그룹 M.I.B를 했는데 엄청 망했다. 그때 대표님한테 예능을 시켜달라고 했는데 잘 됐다. 요새는 결혼해서 행복하게 살고 있다"고 근황을 전했다.

강남 [사진=유튜브 캡처]

이어 "많은 분들이 어느 나라 사람이냐?' '귀화했냐?'고 물어보신다. 이번에 유튜브를 통해서 어느 나라 사람인지, 귀화했는지, 안 했는지, 알려드리려고 한다"고 말했다.

강남은 "지금 귀화 공부도 열심히 하고 학원도 다니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