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성♥' 인민정 "재혼, 초혼보다 더 최선 다해야" 의미심장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쇼트트랙 국가대표 출신 김동성 아내 인민정이 의미심장한 글을 남겼다.

25일 인민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셀카를 게재했다. 이어 "재혼의 삶은 초혼보다 여러 방면으로 더 더 최선을 다해야 한답니다"라는 글을 달았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인민정은 마스크를 쓴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결연한 표정이 눈길을 끈다.

인민정 [사진=인민정 SNS]

한편, 인민정은 김동성과 지난 5월 혼인신고를 했다. 두 사람은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 함께 출연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