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서 "정은아와 초등학교 동창사이다"


가수 김종서와 MC 정은아가 아현 초등학교 동창으로 밝혀져 화제다.

김종서는 8일 방영하는 KBS '경제비타민'의 '돈벼락 쇼' 코너에 출연해 '킬리만자로의 표범'을 경제비타민의 성격에 맞게 개사해서 불렀다.

최근 김종서가 신용카드를 올바르게 사용하자는 취지로 '킬리만자로의 표범'을 개사해 부른 것이 큰 인기를 얻자 다시 한번 부른 것.

김종서는 종이에 적어놓은 가사가 잘 보이지 않는다며 눈을 찡그리자, 정은아가 "우리가 그럴 나이다"라고 말했다. 이 과정에서 정은아는 김종서와 초등학교 동창이라는 사실을 주변 사람들에게 알렸다.

서로 알고 있었냐는 신동엽의 질문에 김종서는 "정은아는 학교에서 공부도 잘하고 얼굴도 예뻐서 모르는 사람이 없는 유명인사였다"고 증언했다.

이에 질세라 게스트로 함께 나온 채연과 한석준은 "우리도 중학교 동문사이"라고 밝혔고, 박철도 "나와 신동엽도 대학 동문"이라며 서로의 인연을 강조했다.

김종서는 '킬리만자로의 표범'을 개사해서 부르며 "그나마 관계가 좋던 조용필 선배님과 사이가 이상해졌다. 이제 더 이상 더 나빠질 게 없다"고 말해 주변사람들에게 웃음을 안겨줬다.

김종서와 정은아가 초등학교 동창임을 밝힌 '경제비타민'은 8일 오후 8시 50분 KBS를 통해 방영된다.

강승훈기자 tarophine@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