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하상백 디자이너 스타일링 화제


2008 가요계 최고의 기대주로 떠오른 중고생 컨템퍼러리 밴드(Contemporary Band) '샤이니(SHINee)'가 패션계에서 주목 받고 있는 차세대 디자이너 하상백이 직접 스타일링을 맡은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끌고 있다.

음악은 물론 춤, 패션에서도 새로운 트렌드를 제시할 샤이니(SHINee)와 국내에서는 독보적으로 디자이너와 스타일리스트로 동시에 활동을 펼치며, 패션 관련 방송 섭외 1순위인 하상백과의 만남에 음악 팬들은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샤이니의 소속사 관계자는 "앞으로 샤이니는 디자이너가 직접 스타일링을 하는 만큼 세계적 트렌드인 '유로피안 컨템퍼러리 룩' 스타일로 창의적인 패션을 선보일 예정이며, 하상백 디자이너가 직접 디자인한 컬렉션 의상들도 활용, 샤이니만의 매력을 한층 배가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패션 디자이너가 가수를 담당해 전문적으로 스타일링을 하는 것은 드문 일인 데다가 신인 가수의 스타일링을 유명 디자이너가 맡는 경우는 더욱 이례적인 일이어서 이번 협업은 가요계는 물론 패션계에서도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더불어 샤이니의 멤버 중 민호는 이미 지난 3월 열렸던 '서울컬렉션 F/W 08-09' 하상백 패션쇼와 5월에 열린 '2008/09 F/W Pret-a-Porter Busan' 하상백 패션쇼에 메인 모델로 올랐던 사실이 밝혀지기도.

한편 샤이니는 지난 19일 공식 홈페이지(www.theshinee.com)를 통해 첫 영상을 공개한 후 각종 포털사이트 검색어 순위 1위를 차지할 정도로 네티즌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으며, 오는 23일 첫 미니 앨범을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조이뉴스24 박재덕기자 aval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