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결' 이시영, 컨셉트 아닌 '자기 모습 그대로'


설날특집 파일럿으로 방송됐던 MBC '일요일 일요일 밤에-우리 결혼했어요'(이하 '우결')에 전진과 찍을 이뤄 출연해 화제를 모았던 이시영이 가상 결혼 생활을 이어갈 전망이다.

지난 25일 방송된 설특집 '우결'에 출연, 빼어난 미모와 엉뚱한 매력으로 단숨에 시청자들의 눈을 사로잡은 이시영은 전진의 캐릭터와 조화를 이루며 흥미진진한 새 커플 탄생을 예고했다.

이시영은 이 날 뜨거운 시청자들의 반응을 얻은 데 힘입어 앞으로도 '우결'에 출연할 가능성이 매우 높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 관계자는 "전진-이시영 커플은 출연이 유력하다"며 "특히 이시영은 독특한 캐릭터로 매력을 보여 제작진으로부터 합격점을 받았다"고 전했다.

또한 "엉뚱하고 당돌한가 하면 진지하고 생각이 깊은 모습이 컨셉트에 의한 연기가 아니라 실제 본인의 있는 그대로의 모습이기에 앞으로도 보여줄 것이 많을 것이란 판단이다"고 덧붙였다.

신예 이시영은 KBS 2TV '꽃보다 남자'의 오민지 역, 종영한 KBS 2TV 드라마 '바람의 나라'의 시녀 연화 역으로 연기 영역을 넓히고 있으며, 인기 예능 프로그램인 '우결' 출연으로 시청자들에게 보다 가까이 다가갈 전망이다.

조이뉴스24 박재덕 기자 avalo@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