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동혁-서도영-전혜빈, 액션 사극 '야차' 캐스팅


배우 조동혁과 서도영, 전혜빈이 액션 사극 '야차'로 호흡을 맞춘다.

12월 방송 예정인 케이블채널 OCN의 액션사극 '야차'는 '다모' 정형수 작가와 '역도산'의 구동회 작가가 공동 집필해 화제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총 12부작, 제작비 30억원으로 케이블 드라마 사상 최대 규모의 프로젝트 중 하나다.

'야차'는 조선 중기, 왕의 비밀조직 흑운검을 배경으로 엇갈린 두 형제의 안타까운 운명과 복수를 담은 대서사시. 피비린내 나는 잔혹한 정치세계, 왕의 비밀조직을 둘러싼 검은 거래, 사극 역사상 다뤄진 적이 없는 검투 노예까지 흥미진진한 이야기와 파격적인 액션이 스펙타클하게 그려질 예정.

조동혁은 한 여자만을 사랑하는 우직한 성품의 흑운검의 수장 백록 역을 맡아 브라운관에 복귀한다. 서도영은 뜨거운 야망을 품고 살아가는 그의 아우 백결 역을 맡았다.

전혜빈은 두 형제의 운명의 여인 정연을 맡아 함께 호흡을 맞추며 손병호와 서태화, 박원상 등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해 극에 무게감을 더할 예정이다.

'야차'는 블록버스터 영화 못지 않는 CG를 활용한 강렬한 영상미, 레드원 카메라의 역동적이고 생생한 화질, 100% 사전 제작으로 완성도 높은 작품을 선보인다는 포부다. 12월 10일 밤 12시 첫방송.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