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시-카라-동방신기, 日 홍백가합전 출전 유력


[장진리기자] 소녀시대, 카라, 동방신기가 홍백가합전에 출연할 전망이다.

29일 산케이스포츠 등 일본 언론은 "소녀시대와 카라, 동방신기가 제 62회 홍백가합전 출전이 내정됐다"고 보도했다. 지난해 일본에 데뷔한 소녀시대와 카라는 이번이 첫번째 출전이며 동방신기는 이번이 세번째다.

소녀시대는 지난 6월 발매한 첫 앨범 '걸스 제너레이션'으로 23만 2천장을 팔아치우며 오리콘 위클리 차트 1위에 오르는 동시에 해외 아티스트의 첫 데뷔 앨범 역대 신기록을 수립했다.

카라 역시 2번째 정규 앨범 '슈퍼 걸'로 첫주 판매량 27만 5천장을 기록하며 해외 여성그룹으로 싱글과 앨범 두 차트에서 모두 오리콘차트 1위에 오르며 30년만의 오리콘차트 새기록을 세웠다.

산케이스포츠는 "두 그룹 모두 지난해 출연이 검토됐지만 아쉽게 출연이 무산됐다. 제작진이 '내년 이후 꼭 초대하고 싶다'고 밝혔고, 소녀시대와 카라 모두 그 인기가 올해에도 증가했다"며 "두 그룹 모두 NHK의 음악프로그램 '뮤직 재팬(MUSIC JAPAN)'에 출연하는 등 방송국에 대한 공헌도도 인정돼 문제없이 출연이 내정됐다"고 보도했다.

2년만에 일본 활동을 재개한 동방신기 역시 3번째 출연이 결정됐다. 1월에 발매한 싱글 '와이(Why)' 등 일본 활동으로 변함없는 인기를 과시한 동방신기는 2년만에 홍백가합전 무대에 오른다.

한편 제 62회 홍백가합전은 오는 12월 31일 생방송으로 펼쳐진다.

조이뉴스24 장진리기자 mari@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