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팀명 변경 없다…2013년 팀 명칭 확정 발표


[정명의기자] NC 다이노스의 팀 명칭이 바뀌는 일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

NC는 12일 2013년 프로야구 페넌트레이스에 참가하는 팀 명칭을 기존과 변화 없이 'NC 다이노스'로 확정해 발표했다. 최근 김택진 구단주의 엔씨소프트 지분 매각으로 일각에서 제기된 '팀 명칭이 바뀔 수도 있다'는 주장을 반박하는 내용이다.

지난 8일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는 게임업계 1위 기업인 넥슨에게 지분을 매각해 최대 주주 자리를 넘겨주고 2대 주주로 물러났다. 게임 시장에서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서였다. NC 다이노스의 구단주인 김 대표가 모기업의 지분을 매각했기 때문에 NC 야구단에도 변화가 있지 않겠냐는 관측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그러나 NC는 "구단주 및 팀 명칭, 구단의 정체성에는 변화가 없다"며 "기존 다이노스 정신을 바탕으로 앞으로 남은 퓨처스리그 경기를 통해 기존 선수들의 기량을 끌어올리고, 국내외 우수선수 발굴과 영입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현재 체제로 2013년 1군리그 진입을 준비한다고 밝혔다.

조이뉴스24 정명의기자 doctorj@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