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옥빈 측 "'칼과꽃', 검토중인 작품…확정NO"


무협첩보멜로 '칼과꽃', 7월 첫방송 예정

[김양수기자] 배우 김옥빈 측이 KBS 수목드라마 '칼과 꽃'은 검토중인 작품 중에 하나라고 밝혔다.

25일 김옥빈 소속사 측은 '칼과 꽃'의 여주인공으로 캐스팅이 확정됐다는 일부 보도에 대해 "본 작품은 검토중인 작품 중 하나일 뿐 확정을 논할 단계는 아니다"라며 "혹여 작품에 누가 될까 염려된다"고 밝혔다. 현재 김옥빈은 영화 '소수의견'을 촬영중이다.

한편, '칼과 꽃'(극본 권민수 연출 김용수)은 고구려 영류왕의 딸 무영이 아버지를 죽인 연개소문의 서자 연충과 사랑에 빠져 복수와 사랑 사이에서 갈등하는 내용을 담은 무협 첩보 멜로 드라마. 현재 방송중인 '천명: 조선판 도망자 이야기' 후속으로 7월께 첫방송될 예정이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