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슬옹-왕지혜, '호텔킹' 합류…사각 러브라인 형성

'호텔킹', '황금무지개' 후속으로 3월29일 방송


[이미영기자] 2AM 임슬옹과 연기자 왕지혜가 MBC 새 주말기획드라마 '호텔킹'에 합류했다.

MBC는 20일 "임슬옹과 왕지혜가 '호텔킹'에서 각각 선우현 역과 송채경 역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임슬옹은 '호텔킹'에서 극중 씨엘호텔의 컨시어즈 3년차 직원 선우현을 연기한다.

선우현은 긍정의 아이콘으로 불리며 진정한 호텔리어의 모습을 보여주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허당, 오지랖으로도 유명한 반전 매력의 인물이다. 총지배인 재완(이동욱 분)과는 전혀 다른 모습으로 모네를 두고 삼각관계를 이룰 예정이다.

꾸준한 연기활동으로 주목받고 있는 왕지혜는 '호텔킹'에서 전직 아나운서이자 씨엘 호텔의 레스토랑 대표 송채경 역으로 출연한다. 송채경은 과거 재완(이동욱)의 옛 연인으로, 사랑 대신 돈을 선택한 결혼을 했지만 재완을 잊지 못해 그의 곁으로 돌아가려는 캐릭터다.

임슬옹과 왕지혜는 '개인의 취향'에 함께 출연한 뒤 이번 '호텔킹'을 통해 다시 한 번 만나게 되는 독특한 인연을 이어가게 됐다.

'호텔킹'은 국내 유일의 7성급 호텔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상속녀와 그녀를 위해 아버지와 철저한 적이 된 총지배인의 사랑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이동욱과 이다해에 이어 임슬옹과 왕지혜가 캐스팅되며 주요 라인업을 확정지었다.

'황금무지개' 후속으로 3월 29일 첫방송 된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