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로, '투비컨티뉴드' 통해 확실히 눈도장


보컬·랩·댄스·연주 4박자 갖춘 퍼포먼스 선보여

[정병근기자] 신인 보이그룹 아스트로(ASTRO)가 웹드라마 '투비컨티뉴드(To Bo Continued)'로 확실하게 눈도장을 찍었다.

아스트로(차은우·문빈·MJ·진진·라키·윤산하)와 배우 김새론이 주연을 맡은 웹드라마 '투비컨티뉴드'가 18일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첫 방송됐다. 아스트로는 보컬·랩·댄스·연주 4박자를 고루 갖춘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1회에서는 라키의 댄스 퍼포먼스, 2회에서는 아스트로 데뷔앨범에 수록될 '풋사랑'이 공개됐다. 3화는 문빈과 라키의 스트릿댄스, 4화는 윤산하의 신촌 버스킹 장면에서 에디킴 '너 사용법'을 공연하며 기타연주와 감미로운 음색을 뽐냈다.

또 24일 방송되는 5화에서는 진진, 라키의 불꽃 튀는 랩 배틀이 준비되어 있으며, 이외에도 남은 에피소드를 통해 아스트로의 다양한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아스트로의 비주얼이 더해지며 역대급 아이돌의 탄생을 예감케 한다. 차은우는 송혜교와 강동원의 상상 속 아들로 영화에 출연할 정도로 두 사람을 쏙 빼닮은 비현실적 비주얼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순정파 문빈의 상남자 매력과 2000년생 막내 윤산하의 풋풋한 귀여움까지 빈틈 없는 매력을 보여준다.

한편, '투비컨티뉴드'는 데뷔를 하루 앞두고 갑자기 과거로 떨어진 아스트로 멤버들이 비밀을 간직한 아린(김새론)의 도움으로 무사히 데뷔하게 되는 좌충우돌 12부작 성장 드라마다.

매주 월요일부터 목요일 저녁 6시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한 편씩 공개되며 매주 목요일 저녁 7시에는 4회분이 MBC 에브리원을 통해 연속 방송된다.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