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결혼' 홍인영-전승빈, 7년간 네 작품서 연기호흡


'일편단심 민들레'서 연인으로 분해 화제

[김양수기자] 배우 홍인영(31)과 전승빈(30)의 결혼소식이 알려진 가운데, 두 사람의 과거 인연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두 사람은 2009년 드라마 '천추태후'로 처음 만나 2010년 '근초고왕', 2012년 '대왕의 꿈', 그리고 2015년 '일편단심 민들레'까지 총 네 작품에서 함께 호흡을 맞췄다. 특히 올 초 종영한 '일편단심 민들레'에서는 연인으로 분해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은 2010년부터 교제를 시작했으며, 올해 연애 7년의 종지부를 찍고 웨딩마치를 울리게 됐다. 두 사람은 오는 5월5일 서울 JW메리어트 호텔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

홍인영은 1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결혼#승빈#인영#20160505#jw메리어트#새신랑#새신부#5월의결혼#행복"이라는 글을 올리며 결혼을 앞둔 설렘을 표현하기도 했다.

한편, 홍인영은 2001년 이승환 뮤직비디오를 통해 데뷔했고, 인기 CF를 통해 '공대 아름이'로 얼굴을 알렸다. 전승빈은 연극배우 출신으로 최근 '일편단심 민들레'에 출연했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