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 박규리, 모션미디어와 전속계약…연기자 본격 변신


한승연, 구하라 이어 박규리까지, 카라 3인방 홀로서기

[이미영기자] 카라 박규리가 모션미디어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모션미디어는 20일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만능 엔터테이너 박규리씨와 전속 계약을 맺게 됐다"고 밝혀다. 한승연, 구하라에 이어 박규리까지 새 소속사에 몸담게 되면서 카라 3인방 모두 홀로서기 행보를 이어가게 됐다.

모션미디어 관계자는 "이번 계약으로 본격적인 연기자 변신에 나선 박규리는 그동안 선보인 끼와 재능을 토대로 다양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앞으로 더욱 활발하고 폭넓은 활동을 선보일 박규리씨의 팔색조 변신을 기대해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모션미디어는 유선, 이종혁, 박정학, 서신애, 구성환 등 배우 군단이 소속된 연기 매니지먼트. 박규리는 연기자로 본격 변신, 배우로서 폭넓은 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1995년 MBC '오늘은 좋은날'의 한 코너인 '소나기'에서 연기를 시작한 아역배우 출신으로 2007년 카라로 데뷔한 박규리는 1집 'the First Bloooooming'을 발표하며 '프리티걸' ,'허니' ,'미스터' ,'루팡' 등을 연달아 히트 시키며 국내뿐 아니라 일본에서도 큰 인기를 얻었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 '그분이 오신다' ,'히어로' , '엄마가 뭐길래' , '네일샵 파리스' , '시크릿 러브', '장영실', 영화'알파 앤 오메가' , '두 개의 연애' , '어떻게 헤어질까' 등 꾸준히 연기 활동을 해왔다.

한편 배우로서의 제2의 도약을 준비중인 박규리는 오는 21일 제20회 '부천국제판타스틱 영화제' 개막식에 참석한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