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밝은 표정의 김학범 감독


[조이뉴스24 조성우 기자]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따낸 김학범 23세 이하(U-23)축구대표팀 감독이 6일 오전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열린 결산 기자회견에서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김학범호는 이번 아시안게임 결승전에서 일본에 2-1로 이기며 2대회 연속 금메당을 목에 걸었다.

조이뉴스24 조성우기자 xconfind@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