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체육회, 제4기 대학생 명예기자단 수료식 마무리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대한체육회(이하 체육회)가 3일 오후 서울시 송파구 방이동에 있는 올림픽문화센터 2층 대회의실에서 '제4기 대학생 명예기자단' 수료식을 진행했다.

올해 명예기자단은 모두 9명으로 구성됐다. 지난 4월 발대식을 시작으로 8개월 동안 '스포츠7330 캠페인'을 알리고 매월 다양한 주제로 국내 체육 및 생활체육 현장을 알렸다.

대학생 명예기자단 9명은 개인과제와 조별과제를 기한 내에 성실히 수행하고 현장 취재, 생활스포츠 체험 및 소개, 소통 지수 등 다양한 수료기준을 충족한 점을 인정받아 이날 수료증을 받았다.

[사진=대한체육회]

활동 실적이 뛰어난 최우수 및 우수 명예기자 각 1명과 우수 1팀은 소정의 시상품도 함께 수여받았다. 최우수 명예기자로 선정된 이율립(한양대학교,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학생은 "체육회 명예기자단 활동을 통해 일상과 스포츠를 잇는 여러 이야기를 전달할 수 있어 의미있는 시간"이라며 "그동안 작성한 기사들이 누군가에게 건강한 일상을 만들고 스포츠에 관심을 두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체육회 대학생 명예기자단은 생활체육을 직접 체험하고 소개도 했다. 또한 전국체육대회 및 스포츠 주요 행사 현장을 취재하며 현장감 있는 콘텐츠를 생산하고 있다. 체육회는 "블로그형 기사 콘텐츠로 팔로워들에게 생생한 체육현장을 전달해 스포츠7330 캠페인을 알리는데 큰 힘이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체육회는 스포츠7330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알리고 생활체육, 스포츠 현장 및 이슈 발굴을 위해 명예기자단을 확대 운영해나갈 계획이다.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