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아스턴 빌라전 골…5G 연속 득점(전반 종료)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손흥민(28, 토트넘 홋스퍼)이 또하나의 이정표를 세웠다. 영국 진출 후 처음으로 개인 5경기 연속 득점에 성공했다.

토트넘은 16일(한국시간) 영국 웨스트 미들랜즈주 버밍엄에 있는 빌라 파크에서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아스턴 빌라와 원정 경기를 치렀다. 손흥민은 선발 출전했고 골 맛을 봤다.

손흥민은 1-1로 팽팽하게 맞서고 있는 가운데 리드를 안기는 역전골 주인공이 됐다. 그는 전반 45분 얻은 페널티킥에서 키커로 나섰다.

토트넘 손흥민이 16일(한국시간) 열린 아스턴 빌라와 EPL 26라운드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5경기 연속 득점에 성공했다. [사진=뉴시스]

스테번 베르흐베인이 페널티 박스 안에서 아스턴 빌라 비외른 엥겔스의 태클에 걸려 넘어졌다. 휘슬은 울리지 않았으나 비디오 판독(VAR) 끝에 반칙이 선언돼 토트넘이 페널티킥 기회를 얻었다.

손흥민은 키커로 나서 슈팅을 시도했지만 상대 골키퍼 페페 레이나가 막아냈다. 그러나 손흥민 침착했다.

리바운드된 공을 다시 잡아 골대 안으로 넣었다. 토트넘은 손흥민의 골로 2-1로 앞선 가운데 전반을 마쳤다.

선제골은 아스턴 빌라 몫이 됐다 전반 9분 토비 알데르베이럴트가 자책골을 넣어 실점했다. 0-1로 끌려가던 토트넘은 전반 28분 코너킥 상황에서 알데르베이럴트가 슈팅을 시도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