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박세혁, 타격감 UP…자체 평가전 2안타 3타점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안방마님' 박세혁이 자체 평가전에서 쾌조의 타격감을 자랑했다. 두산은 27일 잠실구장에서 자체 청백전을 가졌다.

박세혁은 청팀 포수 겸 6번타자로 나와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에 3타점을 기록했다. 그는 0-0으로 팽팽하게 맞서고 있던 4회초 2사 1, 2루 상황에서 타석에 나왔다.

박세혁은 백팀 투수 김강률을 상대로 우릭 선상에 떨어지는 3루타를 쳤다. 주자 두 명이 모두 홈으로 들어왔다.

두산 베어스 박세혁이 27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소속팀 자체 청백전에서 청팀 포수 겸 6번타자로 나와 3타수 2안타 3타점으로 타격감을 뽐냈다. [사진=조성우 기자]

0의 균형을 깨뜨린 박세혁은 후속타자 류지혁이 내야 안타를 친 사이 홈을 밟아 득점도 올렸다.

박세혁의 집중력은 이어졌다. 그는 5회초 2사 1, 2루 상황에서 다시 타석에 나왔고 이번에도 적시타를 쳤다.

이날 청뱍전은 박세혁의 활약을 앞세운 청팀이 백팀에 5-1로 이겼다. 청팀 선발투수로 마운드 위로 오른 크리스 플렉센도 호투했다.

플랙샌은 백팀 타선을 맞아 3이닝 2피안타 무실점을 기록했다. 백팀에서 선발 등판한 최원준도 3이닝 무피안타 1볼넷 무실점으로 잘 던졌다.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