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체된 어촌에 활력을"…NH농협카드, '어촌체험관광 30% 할인' 이벤트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NH농협카드는 해양수산부·한국어촌어항공단과 함께 '어촌체험관광 30% 할인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침체된 어촌관광마을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기획됐다.

이벤트 대상은 NH농협 신용·체크 개인카드(채움·비씨) 이용고객이다. 오는 9월 30일까지 해양수산부에서 지정한 어촌체험휴양마을을 방문해 선상낚시·숙박·식사 등을 즐기고 대상카드로 결제하면 이용액의 30%를 돌려 받을 수 있다.

할인 금액은 인당 최대 3만원이며, 캐시백은 결제한 다음달 16일께 제공될 예정이다.

결제 전 NH농협카드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이벤트 응모를 신청해야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조이뉴스24 김형태기자 tam@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