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책골 유도 손흥민 '무난한 활약' 평가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공격포인트를 올리지 못했지만 그라운드를 열심히 뛴 보상은 받았다. 소속팀의 리그 2연승에 힘을 보탠 손흥민(29, 토트넘)이 영국 현지 매체로부터 무난한 평점을 얻었다.

토트넘은 5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있는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풀럼과 20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3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렀고 1-0으로 이겼다. 손흥민은 지난 1일 번리전 멀티 도움에 이어 두 경기 연속 공격포인트를 올릴 수 있는 기회를 놓쳤다.

그러나 상대 자책골 유도에 관여했다. 손흥민이 보낸 패스를 받은 델리 알리가 슈팅한 공이 상대 선수 발에 맞고 골대 안으로 들어갔다.

EPL 토트넘에서 뛰고 있는 손흥민(오른쪽)이 5일(한국시간) 열린 풀럼과 2020-2021시즌 33라운드 원정 경기 도중 슈팅을 시도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손흥민은 기록 정정으로 리그 9호 도움을 올리지 못했지만 패스 뿐 아니라 이날 적극적인 공격 가담이 눈에 띄었다. 유럽축구 전문 통계사이트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평점 6.9를 줬다.

이날 함께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린 해리 케인, 게러스 베일, 벤 데이비스, 탕귀 은돔벨레 등과 같은 평점이다. 후스코어드닷컴은 골키퍼 위고 요리스에게 팀내 가장 높은 7.4점을 줬다.

맷 도허티가 7.1점, 델리 알리, 다빈손 산체스이 각각 7점으로 뒤를 이었다. '풋볼 런던'은 손흥민에게 좀 더 후한 평가를 했다.

손흥민은 팀내 두 번째로 높은 7점을 받았다.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린 공격진 선수 중 가장 높은 평점이다.

풋볼 런던은 "손흥민은 전반 17분 케인에게 멋진 크로스를 보냈다"며 "케인은 손흥민이 보낸 패스를 골로 연결했어야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손흥민은 알리와도 좋은 콤비 플레이를 보였다. 후반 들어 수비에도 적극 참여했다"고 전했다.

/류한준 기자(hantae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