린가드 활약, 웨스트햄 EPL 4위 점프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이하 웨스트햄)이 순위를 끌어올렸다. 웨스트햄은 6일(한국시간) 영국 울버햄프턴에 있는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울버햄프턴과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0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렀다.

웨스트햄은 이날 제시 린가드의 활약 속에 울버햄프턴에 3-2로 이겼다. 린가드는 1골 1도움으로 제몫을 톡톡히했다.

웨스트햄은 이날 승리로 15승 7무 8패(승점52)가 되며 리그 4위로 올라섰다. EPL에서는 1~4위팀이 유럽축구연맹(UEFA) 주최 챔피언스리그 본선 진출권을 얻는다. 이 때문에 리그 4위 경쟁이 치열하다.

EPL 웨스트햄은 6일(한국시간) 열린 울버햄프턴과 원정 경기에서 3-2로 이겨 리그 4위로 올라섰다. [사진=뉴시스]

반면 울버햄프턴은 이날 덜미를 잡히면서 5경기 무승(2무 3패)으로 부진했다. 9승 8무 13패(승점 35)로 리그 14위에 머물렀다.

웨스트햄은 전반 6분 선제골을 넣었다. 역습이 성공했다. 린가드는 상대로부터 공을 가로챈 뒤 상대 페널티 지역까지 온 뒤 자신이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했다.

전반 14분 추가골이 나왔다. 아르튀르 마쉬아퀴가 보낸 패스를 받은 파블로 포르날스가 울버햄프턴 골망을 흔들었다. 웨스트햄은 공격 고삐를 더 바짝 댕겼다.

선제골 주인공인 린가드가 소속팀 세 번째 골에도 관여했다. 전반 38분 린가드가 센터서클 부근에서 공을 잡은 뒤 드리블로 상대 수비를 제쳤다. 그가 보낸 패스를 받은 재러드 보엔이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했고 웨스트햄은 3-0으로 도망갔다.

울버햄프턴은 이후 추격에 나섰다. 전반 44분 린더 덴돈커가 헤더로 만회골을 넣었고 후반 23분에는 파비우 실바가 웨스트햄 골망을 흔들었으나 승부를 원점으로 돌리지 못했다.

/류한준 기자(hantae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