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CF 5건 연속 계약 12억원 '대박'


황정음이 CF 계약 5건을 연속 체결하며 12억의 매출을 올렸다.

황정음은 지난 5월 방송된 MBC '일요일 일요일 밤에-우리 결혼했어요'에서 통장 잔고 487원을 공개해 화제가 된 바 있다. 당시 돈이 없어 연인 김용준에게 타박을 들었던 황정음은 7개월만에 12억원에 달하는 CF 계약을 체결해 인기를 과시하고 있다.

황정음은 MBC 시트콤 '지붕뚫고 하이킥'에 출연하며 최고의 인기를 모으고 있는 황정음은 최근 세븐몽키스커피, 한국 야쿠르트 팔도 일품해물라면, 국순당 생막걸리, 두리안 치킨에 의류 브랜드 CF까지 5건의 계약을 체결하며 총 12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황정음은 "올 한 해 너무 많은 사랑을 주셔서 감사한 마음뿐이다. 특히 지난 몇 년 간 내 옆에서 항상 나를 보살펴 주고 도와줬던 용준이에게 너무 고맙다. 그 마음을 전하고 싶어 연말을 맞아 용준이에게 작은 선물을 하나 준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이뉴스24 정명화기자 some@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