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17일부터 日 오키나와 마무리 훈련 돌입


[한상숙기자] KIA가 17일부터 다음 달 30일까지 45일간 일본 오키나와에서 마무리 훈련을 한다.

마무리 훈련에 참가하는 선수단은 선동열 감독 등 코칭스태프 11명과 서재응, 윤석민 등 투수 16명, 김상훈, 차일목, 김상현 등 야수 23명 총 50명이다.

이 중 김진우는 예비군 훈련을 마치고 26일 오키나와로 출국하고, 신인 투수 손동욱과 포수 이홍구, 내야수 박효일 등 3명은 23일 출국할 예정이다. 또한, 최희섭과 이범호, 나지완은 11월 초에 출국할 계획이다.

선수단은 17일 오전에 출국해 내달 30일 입국할 때까지 일본 오키나와 아카마 구장과 킨 구장, 기노자 구장 등지에서 5일 훈련 1일 휴식 일정으로 체력훈련과 실전대비 기술 및 전술 훈련 등 강도 높은 마무리 훈련을 할 계획이다.

◆ 일본 오키나와 출국 선수단 명단 감독 : 선동열

코칭스태프 : 이순철, 조규제, 정회열, 김태룡, 김종국, 김평호, 곽현희, 신동수, 홍세완, 하나마스

투수 : 서재응, 윤석민, 이정훈, 한승혁, 김성계, 오준형, 박지훈, 김종훈, 양현종, 박경태, 진해수, 홍성민, 김윤동, 박기철, 김진우(26일) 손동욱(23일)

포수 : 김상훈, 차일목, 이성우, 이홍구(23일)

내야수 : 박기남, 김주형, 김선빈, 안치홍, 홍재호, 황정립, 윤완주, 최희섭(11월 초), 이범호(11월 초), 고영우, 박효일(23일)

외야수 : 김상현, 이준호, 최훈락, 이용규, 이종환, 조영훈, 나지완(11월 초), 최준식

조이뉴스24 한상숙기자 sk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