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배구단, 희망키움 배구교실 개최


선수단 전용체육관에서 실시, 경기도장애인체육회와 함께 진행

[류한준기자] 여자프로배구 IBK기업은행이 지난 26일 의미있는 행사를 진행했다.

IBK기업은행 구단은 이날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에 있는 선수단 전용체육관에서 경기도장애인체육회와 함께하는 '희망키움 배구교실'을 열었다. 지난해에 이어 지적장애아동들과 두 번째 만남을 가졌다.

IBK기업은행 선수들은 전국장애인학생체육대회에 경기도 대표로 출전했던 지적장애아동들을 대상으로 1대1 수업을 진행했다. 또한 팀을 나눠 함께 경기를 치렀다.

구단은 프로선수들이 생활하는 체육관 주요시설을 이들에게 공개하고 배구를 향한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했다.

선수들은 배구교실 행사 종료 뒤 구단에서 준비한 사인볼도 전달했다. 선수와 배구교실 참가자들은 체육관 구내 식당에서 함께 점심도 먹었다.

IBK기업은행 구단 측은 "이번 재능기부 활동은 단순히 일회성에 그치지 않는다"며 "유소년 배구선수 뿐만 아니라 장애아동들에게도 꿈과 희망을 나눠주고 장애인생활체육 활성화와 보급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IBK기업은행은 배구단을 비롯해 실업 사격단을 운영하며 각종 비인기 스포츠 종목 후원과 사회공헌 등 다양한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구단 측은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하고 국내 스포츠 발전에 힘쓰고 있다"고 덧붙였다.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