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대환 KBO 사무총장 유임…KBO 제2차 이사회 개최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류대환 한국야구위원회(KBO) 사무총장이 다시 한 번 같은 자리를 맡는다. KBO는 13일 오전 서울시 강남구 도곡동에서 2021년도 제2차 이사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는 차기 사무총장 선임 건에 대해 심의했다. 정지택 KBO 총재는 차기인 제17대 사무총장에 류대환 현 사무총장을 제청했다.

이사회에서는 만장일치로 류 현 사무총장을 연임하기로 결정했다. 류 사무총장은 충남대를 나와 지난 1990년 KBO에 입사했다.

류대환 KBO 사무총장이 제 17대 KBO 사무총장을 다시 한 번 맡게됐다. [사진=한국야구위원회(KBO)]

그는 KBO 운영팀 과장, 기획팀 부장을 거쳤고 2002년 KBOP 이사도 맡았다.

2012년 KBO 홍보지원부 부장. 2013년 기획홍보부 부장, 2014년 사무차장, 2018년 KBOP 대표이사를 거쳐 2019년 사무총장에 선임됐다.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hantae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