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일록 결장, 몽펠리에 모나코에 덜미 6G 연속 무승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윤일록(30, 몽펠리에)이 그라운드에 나서지 못했고 소속팀은 부진을 이어갔다.

몽펠리에는 16일(한국시간) 프랑스 몽펠리에에 있는 스타드 드 라 모송에서 2020-20212시즌 리그앙(1부리그) 모나코와 20라운드 홈 경기를 치렀다. 윤일록은 교체선수 명단에 이름을 올렸으나 이날 출전하지 못했다.

두 경기 연속 결장이다. 몽펠리에는 모나코에 2-3으로 졌고 6경기 연속 무승(2무 4패)을 당했다.

프랑스 리그앙 몽펠리에서 뛰고 있는 윤알록이 두 경기 연속 결정했다. 몽펠리에는 16일(한국시간) 열린 모나코와 홈 경기에서 2-3으로 졌다. 사진은 FC 서울에서 뛸 당시 윤일록이 득점 후 세리머니를 하는 장면. [사진=정소희 기자]

몽펠리에는 8승 4무 8패(승점28)로 리그 8위, 모나코는 11승 3무 6패(승점36)로 4위가 됐다.

모나코는 전반부터 몽펠리에를 압박했다. 전반 24분 케빈 볼란트가 몽펠리에 골망을 흔들었고 전반 34분 위삼 벤 예데르가 추가골을 넣어 2-0으로 앞선 가운데 전반을 마쳤다.

모나코는 후반 16분 에데르가 페널티킥을 성공해 3-0을 만들며 승기를 굳혔다. 몽펠리에는 뒤늦게 반격했다.

후반 19분 세페 엘례 와히가 만회골을 넣었고 이어 후반 24분 앤디 델로가 추가골을 넣었다. 그러나 모나코는 몽펠리에 추격을 잘 따돌리며 리드를 지키고 경기를 마쳤다.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hantae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