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골 1도움' 울산 이동준, K리그1 3라운드 MVP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프로축구 울산 현대 이동준이 '하나원큐 K리그1 2021' 3라운드에서 최고의 활약을 보인 선수가 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이동준을 K리그1(1부리그) 3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동준은 지난 9일 울산 문수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인천과 홈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울산은 이날 이동준의 활약에 힘입어 인천에 3-1로 이겼다. 이동준은 전반 13분 인천 골키퍼와 압박 과정에서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키커로 나선 윤빛가람은 침착하게 마무리했고 울산은 선제골을 넣었다.

울산 현대 이동준이 2021 K리그1(1부리그) 3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이동준은 후반 14분 윤빛가람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이번에는 자신이 키커로 나서 성공했다. 후반 30분에는 인천 골키퍼와 수비수 사이로 절묘한 패스를 연결해 김인성의 득점을 도왔다.

이동준은 이날 울산이 넣은 세 골에 모두 관여했다. 울산은 이로써 올 시즌 개막 후 3연승으로 내달렸다. 울산이 개막 이후 3연승을 기록한 건 2014년 이후 7년 만이다.

3라운드 베스트 팀에는 광주FC가 뽑혔다. 광주는 대구 원정에서 대구 FC에 4-1로 이겨 시즌 첫 승을 신고했다. 라운드 베스트 경기도 광주-대구전이 뽑혔다.

/류한준 기자(hantae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