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OECD 과학기술협력 워크숍 21~24일 개최


디지털 시대 국제기술협력 및 책임있는 신경기술 혁신 이행방안 논의

[아이뉴스24 최상국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와 공동으로 디지털 시대 국제기술협력 및 신경기술혁신 이행방안 논의를 위한 워크숍을 21일부터 24일까지 화상회의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워크숍에는 과기정통부 국제협력관, OECD 과학기술혁신국 부국장, 회원국 대표단 및 관련 전문가 등 100여명이 참여하며, 21~22일에는 '디지털 시대 국제기술협력 증진' 방안을, 23~24일에는 'OECD 책임있는 신경기술 혁신 권고 이행'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디지털 시대 국제기술협력 증진 워크숍'에서는 'OECD 1995년 기업을 포함한 국제기술협력 권고문' 개정을 위해 디지털 기술의 확산이 국제기술협력에 미치는 영향, 코로나19와 글로벌 무역환경 변화에 대응한 중소기업 및 공공연구소의 국제기술협력전략, 신생기술 거버넌스, 통계 측정 등이 논의될 예정이다.

'OECD 책임있는 신경기술 혁신 권고 워크숍'에서는 2019년에 신규 채택된 “OECD 책임있는 신경기술혁신 권고문”의 이행과 활용을 촉진하기 위한 제도적 역량 구축, 권고문 공유 및 확산, 모니터링 방안 등이 논의될 예정이다.

‘OECD 책임있는 신경기술혁신 권고문’은 '뇌-기계 인터페이스(BMI) 기술'과 같은 신경기술의 발전으로 제기되는 다양한 윤리적, 사회적, 경제적 이슈에 대응하기 위한 최초의 국제적 규범이다. 신경기술 기초 연구 분야에 대한 법적·윤리적 거버넌스 마련을 위해 책임있는 신경기술의 혁신에 관한 9가지 원칙을 권고하고 있다.

최상국기자 skchoi@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