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과기정통부 제1차관에 문미옥…과기혁신 힘 실리나

    청와대에서 과학기술정책을 담당했던 문미옥 과학기술보좌관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1 차관에 임명됐다. 과학기술 기반 혁신성장 및 일자리 창출 등 과기정책에 힘이 실릴 것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기획재정부, 과기정통부, 문화체육관광부, 인사혁신처 등 모두 16명의


  2. 과기정통부, 2018년 우수과학자 17명 포상

    2018년을 빛낸 과학기술인들의 공로를 널리 알리는 수상식이 열린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는 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 한국과학기술한림원(원장 이명철),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소장 한화진)와 함께 2018년 우수과학자 포상 통합시상식을 14일 국립과천과학관에서 개최


  3. 12월 이달의 과학기술인상에 천정희 서울대 교수

    암호분석 난제를 푼 연구성과로 한 수학자의 공로가 인정받았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와 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은 이달의 과학기술인상 12월 수상자로 천정희 서울대학교 수리과학부 교수를 선정했다고 5일 발표했다. 천 교수는 암호학적 다중선형함수를 최초로 완전히


  4. 기상관측 빨라진다…천리안위성2A호 발사 성공

    더 신속하고 정확한 기상정보를 전달해줄 인공위성이 성공적으로 첫 궤도에 안착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는 '정지궤도복합위성2A호(이하 천리안위성2A호)'가 5일 오전 5시 37분(한국시간) 남아메리카 프랑스령 기아나우주센터에서 발사됐다고 발표했다. 천리안위성2A호는 발


  5. 차세대소형위성1호 발사 성공…우주 핵심기술 검증

    국내 우주기술을 검증하기 위한 차세대소형위성 1호의 발사가 성공했다. 4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는 차세대소형위성 1호가 스페이스X의 팰컨-9에 실려 이날 오전 3시34분경(한국시간) 발사된 미국 반덴버그 공군 기지에서 성공적으로 발사됐다고 발표했다. 차세대소형위성 1호


  6. 과기정통부, 직할기관 연구사업 100% 정성평가 한다

    정부출연연구기관의 역할과 책임을 강화하기 위한 과기정통부의 기관 평가방안이 마련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는 직할기관 2019년도 자체평가 세부 추진계획을 확정했다고 3일 발표했다. 이번 추진계획은 과기정통부 16개 직할 출연기관의 평가 책임자, 실무자 및 평가위원


  7. 천리안위성 2A호, 5일 우주 발사

    보다 선명한 기상정보를 우주에서 전달해줄 정지궤도복합위성 2A호(천리안위성 2A호)가 발사를 기다리고 있다. 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기상청은 천리안위성 2A호를 남아메리카 프랑스령 기아나의 기아나 우주센터에서 5일 오전 5시40분(현지시간 4일 17시40분) 발사한다고 발표했다. 천


  8. NST, 2018 융합클러스터 성과발표회 개최

    활동분야가 다른 연구자들이 모여 융합연구를 진행하는 '융합클러스터'의 성과를 한눈에 볼 수 있는 행사가 열린다. 국가과학기술연구회(이사장 원광연, NST)는 30일 오후 세종국책연구단지에서 '2018 융합클러스터 성과발표회'를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융합클러스터는 출연연과 산·학·연


  9. 2018 하반기 여성 엔지니어상 '남미희·이정실·김민경'

    조선업과 정보보안산업의 발전에 기여한 여성 기술인들의 공로가 인정 받았다. 29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회장 박용현)는 대한민국 엔지니어상 2018년 하반기 여성 수상자에 ▲남미희 삼성중공업 수석연구원 ▲이정실 세계유압 부장 ▲김민경 웨어밸리데이


  10. [화보]누리호 엔진 시험발사체 성공, 힘차게 날아 올라

    한국형발사체인 누리호의 시험발사체가 28일 오후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이륙하고 있다. '누리호'는 1.5톤급 실용위성으로 지구 저궤도(600~800km)까지 쏘아 올릴 수 있는 3단형 우주 발사체다. 누리호의 시험발사체는 한국이 독자 개발한 75톤급 액체엔진의 비행 성능을 확인하기 위하


  11. [포토]우주자립 엔진의 첫걸음을 떼다

    한국형발사체인 누리호의 시험발사체가 28일 오후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이륙하고 있다. '누리호'는 1.5톤급 실용위성으로 지구 저궤도(600~800km)까지 쏘아 올릴 수 있는 3단형 우주 발사체다. 누리호의 시험발사체는 한국이 독자 개발한 75톤급 액체엔진의 비행 성능을 확인하기 위하


  12. [포토]힘차게 솟구쳐 오르는 누리호 시험발사체

    한국형발사체인 누리호의 시험발사체가 28일 오후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이륙하고 있다. '누리호'는 1.5톤급 실용위성으로 지구 저궤도(600~800km)까지 쏘아 올릴 수 있는 3단형 우주 발사체다. 누리호의 시험발사체는 한국이 독자 개발한 75톤급 액체엔진의 비행 성능을 확인하기 위하


  13. [포토] 한국 독자 개발 시험발사체 발사 성공

    한국형발사체인 누리호의 시험발사체가 28일 오후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이륙하고 있다. '누리호'는 1.5톤급 실용위성으로 지구 저궤도(600~800km)까지 쏘아 올릴 수 있는 3단형 우주 발사체다. 누리호의 시험발사체는 한국이 독자 개발한 75톤급 액체엔진의 비행 성능을 확인하기 위하


  14. [포토]비상하는 누리호 엔진 시험발사체

    한국형발사체인 누리호의 시험발사체가 28일 오후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이륙하고 있다. '누리호'는 1.5톤급 실용위성으로 지구 저궤도(600~800km)까지 쏘아 올릴 수 있는 3단형 우주 발사체다. 누리호의 시험발사체는 75톤급 액체엔진의 비행 성능을 확인하기 위하 발사됐다.


  15. 한국형 시험발사체, 75톤 액체엔진 성능 검증 '성공'

    나로호 발사에 앞서 75톤급 액체엔진의 성능을 검증하기 위한 시험발사체 발사가 성공적으로 종료됐다. 28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원장 임철호)은 이날 오후 4시 전남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시험발사체가 정상적으로 발사됐다고 발표했다. 과기정통부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