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TI, 학술정보 키워드맵 '논문타임라인 서비스' 제공


논문 인용·피인용 관계 분석

[아이뉴스24 최상국 기자]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은 학술 논문의 인용 정보를 바탕으로 분야별 연구의 흐름을 종합적으로 파악할 수 있는 ‘논문타임라인’ 서비스를 21일부터 시범운영한다고 밝혔다.

KISTI의 과학기술 지식인프라 서비스인 사이언스온(ScienceON)을 통해 제공되는 논문타임라인 서비스는 논문의 인용·피인용 관계를 분석해 주요 키워드를 시간순으로 보여주는 인용 분석 서비스다. 과학기술 지식 자원을 단순 공개하는 데 그치지 않고 데이터 기반의 가치 있는 정보로 재생산해 서비스하기 위해 개발됐다.

기존 학술정보 서비스는 제목이나 저자, 초록 등 단편적인 논문 정보를 제공하는 것이 일반적이어서, 관심 분야의 연구 주제가 어떻게 발전돼왔는지 파악하려면 연구자가 일일이 관련 논문을 검색해가며 발품을 팔아야 했다.

논문타임라인 서비스는 이러한 수고를 들이지 않고도, 기준 논문 하나만 지정하면 해당 논문을 중심으로 인용·피인용된 논문 데이터가 타임라인에 자동 생성된다. 시간순으로 배열된 키워드맵을 살펴보는 것만으로 관심 분야 연구의 전체적인 흐름을 파악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최희석 KISTI 융합서비스센터장은 "KISTI가 그동안 구축한 방대한 학술 논문의 인용 정보를 재가공해 인용·피인용 관계에 있는 파편화된 연구 내용을 시간의 흐름에 따라 재구성하는 기술을 적용했다. 키워드맵으로 시각화된 논문타임라인을 통해 연구자들이 폭넓은 관점에서 선행 연구의 가치를 새롭게 발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KISTI는 향후 서비스 대상 논문을 더욱 확대하고 인용 정보의 의미론적 관계까지 분석할 수 있는 AI 기술을 활용해 서비스를 발전시킬 예정이다.

ScienceON 논문타임라인 서비스 [KISTI]

최상국기자 skchoi@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