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측 "'조수용 대표♥' 박지윤 임신·출산, 개인사 확인불가"(공식입장)


가수 박지윤과 카카오 조수용 대표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카카오가 조수용 공동대표의 2세 임신과 출산설에 대해 확인불가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20일 SBS 연예뉴스는 박지윤과 조수용 카카오 공동대표 측근의 말을 인용해 박지윤이 임신 7개월 차라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카카오 측은 아이뉴스24에 "조수용 대표의 개인사는 확인 불가하며 임신 혹은 출산에 대한 정보도 확인할 수 없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박지윤은 현재 임신 7개월 차로 올 봄 출산을 앞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지윤과 조수용 대표는 2019년 3월 가족들만 참석한 가운데 비공개 결혼식을 치른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된 바 있다.

박지윤은 조수용 대표가 발간하는 월간지 매거진 'B' 팟캐스트 MC를 맡으며 친분을 쌓았으며, 이후 연인으로 발전해 부부의 연을 맺었다. 디자인, 예술, 음악, 영화 등의 공통 관심사를 지닌 두 사람은 2년 교제 끝에 결혼에 골인했다.

정상호 기자 uma82@inews24.com





포토뉴스